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11월16일sat
 
티커뉴스
OFF
뉴스홈 > 생활/문화 > 문화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5년06월01일 18시58분 ]

극단 후암의 모노드라마 ‘유기견’이 5월 31일 그 막을 내렸다.

연극 ‘유기견’은 주인공인 김윤광이 버림받은 유기견을 도살하는 과정에서 유기견에게 자신의 인생을 허심탄회하게 털어놓는 내용으로 한국 사회의 노인문제를 담았다.

주인공 김윤광 역을 맡은 배우 이윤선은 베테랑 성우로 잘 알려져 있다. 연극 ‘그놈을 잡아라’, ‘사라와 제니퍼’ 등 많은 작품에서 연기했다.

작,연출을 맡은 차현석 후암대표는 80년대의 한국을 소재와 배경으로 한 연극 ‘흑백다방’으로 제 2회 서울연극인 대상에서 우수작품상을 수상한 바 있다.

모노드라마 ‘유기견’은 극단 아우라 제7회 정기공연 ‘각하, 우리들의 각하!’(연출: 성준현 ,각하 역: 우혜림)와 동시에 대학로 아름다운극장에서 11일간 무대에 올려졌다.

이 두 작품 모두 우리 사회의 병폐와 고착화된 편향적 시각의 문제를 제시하며 침체된 공연계에 또 다른 활력을 이끌어 내었다는 점에서 높이 평가 받고 있다.
올려 0 내려 0
장선희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재즈 디바 제인 몬하잇, 10년만의 내한 공연 (2015-06-02 18:16:33)
원빈·이나영, 30일 극비 결혼 (2015-05-30 18:41:05)
천정배, “국립국가폭력트라우...
서형수, 개운중 다목적강당R...
이종걸, 양명고 교육부 특별교...
민주 광산을, 신창동 풍영정~영...
늘어나는 복지수요, 사회복지사...
클린제주 환경모니터단 환경정...
GS25, 세상에 하나밖에 없는 DI...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