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9월17일tue
 
티커뉴스
OFF
뉴스홈 > 생활/문화 > 문화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5년06월01일 18시58분 ]

극단 후암의 모노드라마 ‘유기견’이 5월 31일 그 막을 내렸다.

연극 ‘유기견’은 주인공인 김윤광이 버림받은 유기견을 도살하는 과정에서 유기견에게 자신의 인생을 허심탄회하게 털어놓는 내용으로 한국 사회의 노인문제를 담았다.

주인공 김윤광 역을 맡은 배우 이윤선은 베테랑 성우로 잘 알려져 있다. 연극 ‘그놈을 잡아라’, ‘사라와 제니퍼’ 등 많은 작품에서 연기했다.

작,연출을 맡은 차현석 후암대표는 80년대의 한국을 소재와 배경으로 한 연극 ‘흑백다방’으로 제 2회 서울연극인 대상에서 우수작품상을 수상한 바 있다.

모노드라마 ‘유기견’은 극단 아우라 제7회 정기공연 ‘각하, 우리들의 각하!’(연출: 성준현 ,각하 역: 우혜림)와 동시에 대학로 아름다운극장에서 11일간 무대에 올려졌다.

이 두 작품 모두 우리 사회의 병폐와 고착화된 편향적 시각의 문제를 제시하며 침체된 공연계에 또 다른 활력을 이끌어 내었다는 점에서 높이 평가 받고 있다.
올려 0 내려 0
장선희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재즈 디바 제인 몬하잇, 10년만의 내한 공연 (2015-06-02 18:16:33)
원빈·이나영, 30일 극비 결혼 (2015-05-30 18:41:05)
연간 횡단보도 보행자 사망 373...
해양경찰청, 항공구조 서비스 ...
“근로 감독 행정 종합 개선 방...
국가기록원, 개별 대통령기록관...
WHO 에볼라바이러스병 국제공중...
일본 최대 농업 전시회, 10월 ...
국제 조경·원예 전시회, 10월 ...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