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5월20일mo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문화 > 문화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7년12월06일 09시17분 ]


무안의 각설이 품바이야기를 다룬 창작마당극 ‘죽지도 않고 또 왔네’가 `3일 오후 2시,7시 무안군 승달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열린다.

마당극 ‘죽지도 않고 또 왔네’는 전남문화재단의 ‘2017 공연장 상주단체육성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무안군 승달문화예술회관의 상주단체인 ‘극단 갯돌’이 무안 품바의 기원을 스토리텔링으로 엮어낸 작품이다.

이 공연은 2017 공연장 상주단체 육성지원사업의 일환으로 무안군 승달문화예술회관이 주최하고 극단갯돌이 주관하며 전라남도 문화관광재단과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후원하여 진행한다.

작품은 무안 각설이 품바의 원류를 한국 전통연희에서 가장 특징적인 놀이, 재담, 소리, 마당극 등을 이용해 현대적인 서사극으로 재창조하였다. 극 속에서 각설이들은 자신들의 원류에 대해 궁금해 하면서 현재까지 여러 연구자들이 추론한 기원설을 짜깁기해 연희극으로 선보인다.

△신라 대승불교의 만행에서 기원했다는 무안 총지사설과 유랑연희패의 소멸과 함께 잔존 세력이 각설이를 재창조했다는 설 △창극의 시조인 무안 강용환 일가의 민속음악이 각설이로 파급될 수 있었다는 환경설 △성종실록에 근거해 우리나라 최초의 장시(장터)가 일로장(남창장)이었기에 장터를 떠도는 각설이들이 출현했을 것이라는 장터설 등 현재 거론되고 있는 무안 품바의 기원을 두고 연구자들이
 여러 연구를 실시하고 있다.

극단 갯돌의 문관수 대표는 “이번 공연은 무안의 품바가 새로운 형식을 가지고 다채롭게 준비한 작품이므로 많은 무안 군민이 참여하여 무안 품바의 기원과 여러 가지 전통연희가 어우러진 신명나는 무대를 함께 즐겨 주시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번 공연은 무안군민 뿐 아니라 관심이 있는 사람이라면 남녀노소 누구나 관람이 가능하며, 좌석 배정은 공연 전 미리 예약과 현장에서 선착순으로 배정할 예정이다.

일시: 2017년 12월 13일(수) 14:00/19:00
장소: 무안군 승달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
입장료: 전석 무료입장(선착순 좌석배정)
주최·주관: 무안군·극단갯돌
후원: 전라남도, 전라남도문화관광재단,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올려 0 내려 0
장선희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성화, 당진·서산 찾아 이색봉송 펼쳐 (2017-12-11 20:08:05)
현빈·유지태 주연의 ‘꾼’ 개봉 첫 주 예매순위 1위 달성 (2017-11-24 09:16:03)
최도자, 보육환경개선 위한 토...
황주홍, 다자녀양육가정 지원법...
아라봄렌트카, 선 구매 차량 판...
중기부, 2019년 1차 시범구매제...
제트크래프트, 항공기 업계 최...
펀클래스, 유기견 및 유기묘 보...
벼룩시장구인구직 “직장인 88....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