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7월21일su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사회/생활 > 사회 > 이슈/여론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9년02월09일 12시55분 ]

한류에는 K-POP 외에도 흥미진진한 스토리의 한류 드라마도 빼 놓을 수 없다. 그런데 ‘겨울연가’로 거슬러 올라가는 한국 드라마의 흥행 법칙에서 빼 놓을 수 없는 것 중 하나가 ‘출생의 비밀’이다. 출생의 비밀이 얽히고 설키면서 시청률이 올라가는 것은 최근 20% 시청률을 돌파한 SKY 캐슬도 예외가 아니다. 전국학력고사 수석까지 차지한 예서 아빠지만 피임을 안 해서 혼외 자녀가 생긴 것을 ‘노콘(No condom)준상’이라고 놀리는 별명까지 생겼을 정도이다.

이처럼 한류 드라마에 출생의 비밀이 빠지지 않는 것은 한국의 피임 실천율이 너무 낮다 보니 충분히 생길 수도 있는 일이기 때문이다. 2015년 유엔 보고서에 따르면 한국의 경구피임약 복용률은 2%로, 20∼40% 선인 유럽의 10분의 1도 채 되지 않는다. 연구 조사 방법에 따라 결과는 조금씩 달라질 수 있지만, 2017년 서울대 보라매병원이 발표한 연구결과에서도 콘돔과 피임약 복용 등 실질적 피임 실천율이 2014년 기준 21.1%로 10년 전 44.3%에 비해 오히려 절반이나 낮아진 것으로 나타나기도 했다.

이에 대해 대한산부인과의사회 이충훈 회장은 “같은 연구결과에서 20~30대 여성의 월별 성관계 횟수가 감소한 것을 볼 때, 결혼을 늦게 하는 만혼의 영향으로 성관계 횟수가 줄고 이에 따라 피임 방법 또한 퇴보한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이 회장은 “결혼 후 자녀를 갖는 것이 일반적인 상황이므로, 여성의 첫 경험 연령이 빨라지고 초혼 연령은 늦어지면서 평균 10년 이상의 피임이 필요해졌다. 그런데도 콘돔 착용과 피임약 복용을 포함한 피임실천율이 20%선에 머물고 있다는 것은 여성 건강과 아동 복지가 위협받을 수 있는 심각한 문제”라고 말했다.

일반적으로 피임방법으로 잘못 알려진 자연주기법과 질외사정법은 피임성공률이 낮아서 피임방법으로는 적절하지 않다. 대한산부인과의사회가 운영 중인 와이즈우먼의 피임생리이야기 사이트에 따르면 자연주기법의 피임성공률은 75%, 질외사정은 피임방법으로 볼 수 없어 아예 소개하고 있지 않고, 콘돔 착용은 85% 이상의 피임성공률로 나와 있다.

마이보라, 머시론처럼 약국에서 쉽게 구입할 수 있는 경구 피임약은 정해진 용법대로 복용할 경우 99%의 피임성공률로 보다 확실한 피임 방법이며 피임약 복용을 멈추면 몇 달 내로 가임력이 회복된다.

이충훈 회장은 “저출산 극복이 국가적인 문제가 되면서 피임에 대해 거부감이 들 수도 있지만 만혼이 대세가 된 현실을 감안해 ‘피임을 계획임신의 출발점’으로 보는 인식의 전환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원하지 않는 임신으로 인공임신중절을 할 경우 후유증으로 인한 난임 발생 가능성도 커져 나중에 원하는 시기에 원하는 수만큼의 건강한 자녀를 임신하고 출산하는 데 어려움을 겪을 수 있기 때문이다.

대한산부인과의사회는 2008년부터 ‘와이즈우먼의 피임생리이야기’라는 사이트와 네이버 지식인 상담 등을 통해 피임방법에 대해 전문의가 10년간 무료 상담을 지속해왔으며 산부인과전문의들이 ‘중 고등학교를 찾아가는 성교육’ 등의 피임교육 캠페인도 벌여오고 있다.

2월 12일 세화여자고등학교 1, 2학년 800명을 대상으로 대한산부인과의사회 전 총무이사 조병구 원장(노원 에비뉴여성의원)이 성교육 강사로 재능기부를 하며, 산부인과의사회에서는 산부인과 전문의의 성교육 재능기부를 희망하는 학교들의 신청을 받고 있다(교육 선착순 접수).

이충훈 회장은 “상대방과 나의 몸을 사랑하고 존중하는 건강한 성(性)인식을 바탕으로 한 실질적인 피임방법을 10대 때부터 제대로 배울 수 있게 제도를 정비해야 하며 어른들이 청소년들의 성교육에 관심을 기울이는 것이 피임실천율 제고의 첫걸음이 될 것”이라고 조언했다.
올려 0 내려 0
장선희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트위터, 3월 2주차 트위터 화제의 키워드 ‘미세먼지’ (2019-03-20 06:14:40)
새해소망 1위 경제적 풍요, 2위 건강 (2019-01-16 15:22:13)
’19년 상반기 사이버도박 특별...
민생침해 탈세혐의자 163명 전...
제주도에서 발생하는 사건·사...
제5호 태풍 ‘다나스’ 북상…...
기아자동차, 하이클래스 소형 S...
해운대문화회관, 엄마를 위한 ...
현명한 삶을 위한 54가지 조언 ...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