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5월25일sat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종합 > 정치/행정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항생제 내성 있는 슈퍼박테리아 감염으로 인한 우리나라 전체 사회적 비용 연간 5,500억원으로 추산
등록날짜 [ 2019년04월11일 06시33분 ]

항생제 내성이 있는 슈퍼박테리아 감염으로 인한 우리나라 전체 사회적 비용이 연간 5,500억원인 것으로 추산되었다. 질병별로는 카바페넴내성 장내세균(CRE) 균혈증 환자가 1인당 14,130만원의 추가 의료비용이 발생해 가장 많은 비용이 소요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11일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바른미래당 간사인 최도자 의원이 질병관리본부로부터 제출받은 국내 항생제 내성균 감염에 대한 질병부담 연구보고서에 따르면, 매년 9천여명의 슈퍼박테이라 환자가 발생하고 있으며, 3,900여명이 조기에 사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들에 대한 의료비, 간병비, 조기사망에 따른 생산성 손실을 감안하면, 가정에 따라 최소 3,313~최대 7,523억의 사회적 비용이 발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내성이 생기지 않은 균에 감염될 때 보다(감수성균 대조군 대비) 2,673억의 사회적 비용이 추가로 발생하는 것이다.(첨부1 참고)

 

연구결과에 따르면, 매년 사회적 비용이 가장 높은 질병은 MDRA(다제내성 아시네토박터 바우마니균) 폐렴으로 1,360억원의 비용이 추정되며, MRSA(메티실린내성 황색포도알균) 균열증은 1,128억원, MDRA(다제내성 아시네토박터 바우마니균) 균열증은 1,026억원의 사회적 비용이 발생할 것으로 연구되었다.

 

환자 1인당 의료비 부담이 가장 큰 질병은 CRE(카바페넴내성 장내세균) 균열증으로 1인당 14,130만원의 추가 의료비용이 발생했고, MRPA(다재내성 녹농균) 폐렴은 5,807만원, MDRA(다제내성 아시네토박터 바우마니균) 폐렴은 5,621만원, VRE(반코마이신내성 장알균) 균열증은 5,276만원 순으로 나타났다.(첨부2 참고)

 

최도자 의원은 슈퍼박테리아에 따른 사회적 비용에 대한 연구가 최초로 진행되었다고 지적하면서, “슈퍼박테리아의 전파를 막기 위해 적절한 설비투자와 교육이 감염에 따른 사회적 비용을 줄이는데 가장 효과적일 것이라고 강조하였다.



상호명:(주) 이데이뉴스 | 제호: 이데뉴스닷컴 | 사업자번호 : 409-86-29149 주소: 광주광역시 북구 북동 4-9번지 2층 / 북구 금재로75번길 21. 2층(북동) 등록번호: 광주 아-00144 | 등록일: 2005년 10월 4일 | 발행인/편집인: 강대의(010-4192-5182)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대의 (010-4192-5182) | 제보 및 각종문의 : (062)673-0419(代) | FAX : (062)456-5181 Copyright(c) 2016 :::이데이뉴스닷컴::: All rights reserved.
올려 0 내려 0
강대의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서형수, 사회적기업 정책개발 강화한다 (2019-04-11 06:58:42)
천정배, '세월호사건 미래부 전파관리소 이용 무차별 감청'충격 (2019-04-09 09:18:35)
민주 광산을, ‘당원 소통 한마...
대검 검찰미래위원회 검찰사건...
박선호 1차관, “소규모 민간현...
장롱 속 국민주택채권 상환금 9...
국세청, 역외탈세 혐의자 104명...
고용부, 사내 하청 노동자 보호...
고용부, 최저임금 영향 분석에 ...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