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10월20일su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행정 > 해양경찰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9년07월09일 07시14분 ]



해양경찰청
(청장 조현배)은 해양오염 예방을 위해 해안가에 무단 방치된 유리섬유강화플라스틱(FRP) 재질의 선박에 대해 단속을 실시한다고 8일 밝혔다.

 

유리섬유강화플라스틱은 유리섬유를 가늘게 실 모양의 형태로 뽑은 것으로, 금속 재질과 비교했을 때 녹이 슬지 않고 가벼우면 비용이 적게 드는 장점을 갖고 있다.

 

이로 인해 일반 플라스틱과 유리섬유강화플라스틱을 혼합해 어선을 건조하는데 많이 사용되고 있다.

 

그러나 수명이 다한 유리섬유강화플라스틱 선박의 경우 정상적으로 해체폐기되지 않은 채 해안에 방치될 경우 함유된 플라스틱이 분리돼 나오면서 사람의 몸이나 해양생물에게 나쁜 영향을 끼칠 수 있다.

 

이에 따라 해양경찰청은 지방해양수산청, 군 지방자치단체 등과 단속반을 구성해 오는 8일부터 다음달 16일까지 단속을 펼칠 계획이다.

 

먼저, 휴업 또는 미운항 선박, 폐업보상 선박, 등록말소 선박을 대상으로 무단 방치투기 행위를 조사하고, 이들 선박이 침수되거나 관리 상태가 불량할 경우 위반 여부를 조사해 처벌할 방침이다.

 

또 해당 해역관리청에 대상 선박의 정보를 공유하고 제거될 수 있도록 조치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유리섬유강화플라스틱 재질 선박을 해체할 때 발생되는 폐기물을 불법 투기소각매립하는 행위와 선박 건조 시 나오는 비산먼지의 무단 배출행위에 대해서도 집중 단속을 펼친다.

 

해양경찰청 관계자는 유리섬유강화플라스틱 재질 선박 무단 방치에 대해 엄격하게 단속을 추진할 것이라며 선박소유자는 정상적인 방법으로 폐 선박을 처리해 달라고 당부했다.

올려 0 내려 0
장선희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해양경찰, 여름 성수기 유·도선 해양사고 예방 집중관리 (2019-07-15 14:49:59)
해양경찰청, 해양치안 협력 세계로 범위 확대 (2019-07-03 05:06:19)
칼리아, 차량용 고속 무선충전 ...
농림축산식품부, 경기 파주시 ...
중소벤처기업부, 서점업 제1호 ...
SK텔레콤, 통신3사·경찰청과 ...
한국민속촌, 납량특집 공포체험...
디피코 전기버스, 횡성 한우마...
현대자동차, 카자흐스탄에 구급...
현재접속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