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2월22일sat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행정 >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독감 발병에 대비한 국가 항바이러스제 비축량이 목표치에 미달하는 문제도 거론
등록날짜 [ 2020년01월30일 10시55분 ]

중앙 역학조사관 부족 문제와 국가 항바이러스제 비축량 부족에 대한 해결책 마련 필요성이 제기되었다.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바른미래당 간사 최도자 의원은 30일 보건복지부로부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관련 현안보고를 받는 자리에서 중앙 역학조사관 인력수급 문제와 국가 항바이러스제 비축량 부족 문제를 지적하고 이에 대한 해결책 마련이 시급하다고 질의했다.

 

역학조사관은 감염병 의심사례가 발생했을 때 현장에 나가 어떤 병이 어떻게 시작되고 퍼져나가는지 조사하여 실질적인 방역 조치를 할 수 있도록 하는 핵심 인력이다. 2015년 메르스 사태를 겪으며 보건복지부는 역학조사관 확충 방안이 포함된 국가방역체계 개편방안을 발표한 바 있다. 하지만 20201월말 기준 중앙 역학조사관 43명 정원 중 32명만이 일하고 있으며, 11(25.6%)이 결원상태이다.

 

한편, 국가 항바이러스제 비축량이 목표치에 미달하는 정부의 안일함도 지적하였다. 독감에 대비한 국가 항바이러스제의 인구대비 비축률은 영국의 경우 79%, 일본은 47.7%, 미국은 33%이지만 우리나라의 비축 목표치는 인구대비 25%에 불과하다. 하지만 실제 비축량은 이에도 미치지 못하는 20%인 것으로 나타났다.

 

최도자 의원은 역학조사관은 감염병의 최전선을 지키는 핵심인력임에도 불구하고 4분의 1 이상이 결원 상태라며, “인력 수급에 대한 해결책을 마련하여 역학조사관 부족 문제를 하루 빨리 해결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한 최도자 의원은 국가 항바이러스제의 비축량 목표치를 기존의 30%에서 201925%로 하향했지만 이조차도 충족시키지 못하고 있다하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위기를 기회로 삼아 다른 전염병에 대한 대비태세도 총체적으로 점검해야 한다고 말했다.



상호명:(주) 이데이뉴스 | 제호: 이데뉴스닷컴 | 사업자번호 : 409-86-29149 주소: 광주광역시 북구 북동 4-9번지 2층 / 북구 금재로75번길 21. 2층(북동) 등록번호: 광주 아-00144 | 등록일: 2005년 10월 4일 | 발행인/편집인: 강대의(010-4192-5182)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대의 (010-4192-5182) | 제보 및 각종문의 : (062)673-0419(代) | FAX : (062)456-5181 Copyright(c) 2016 :::이데이뉴스닷컴::: All rights reserved.
올려 0 내려 0
강대의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민형배, “국민 누구나 복지로카드 도입” 공약 (2020-01-30 18:20:42)
민형배, 광주형 ‘통일 센터’ 유치 공약 (2020-01-29 19:02:50)
김명진, 전두환 재판 ‘신속 심...
천정배 타다 무죄판결, "택시운...
송행수, 안중근 의사 현수막 게...
천정배 한국당 태영호 공천,"...
국민당 광주시당 창당발기인대...
신성범 ‘보수통합’ 결단 환영
천정배 "통합 성공 위해 기득권...
현재접속자